김주영, TV CHOSUN 특별기획 드라마 `간택-여인들의 전쟁` 캐스팅 확정



신인 배우 김주영이 드라마 `간택-여인들의 전쟁`에 캐스팅됐다.

TV CHOSUN 특별기획 드라마 `간택-여인들의 전쟁’은 쌍둥이 언니를 죽인 범인을 찾기 위해 왕비가 되고자 하는 한 여인과 예지몽을 통해 그 여인을 보는 조선의 왕, 간택을 둘러싸고 벌어지는 그들의 치열하고 애달픈 궁중 서바이벌 로맨스 드라마다.

극중 김주영은 한미한 가문 출신이지만 간택에 참여하게 된 규수 단영 역을 맡아 연기한다. 단영은 은보(진세연 분)와 동고동락하며 간택을 준비하는 캐릭터로 극 초반 몰입도를 높일 예정이다.

김주영은 드라마 ‘우리 갑순이’,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 웹드라마 ‘도시의 밤별’ 등에 출연하며 차근차근 필모를 쌓아온 준비된 신예로 이번 ‘간택-여인들의 전쟁’을 통해 매력적인 비주얼과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한편, ‘공주의 남자’, ‘조선총잡이’, ‘대군-사랑을 그리다’ 등을 연출한 김정민 감독이 메가폰을 잡아 화제를 모으고 있는 TV CHOSUN ‘간택-여인들의 전쟁’은 오는 12월 14일 밤 10시 50분에 첫 방송된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