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율성과 수익성 모두 만족하는 제품 강점 내세워

스카니아코리아그룹이 '올 뉴 스카니아 27t 덤프트럭' 출시를 기념해 전국 로드쇼를 지난 4일부터 개최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올 뉴 스카니아 27t 500마력 덤프트럭 최초 공개와 동시에 우수한 성능과 품질을 소비자가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기획됐다. 이동이 많은 소비자들의 편의를 높이기 위해 작업 현장을 비롯 화물차 휴게소, 서비스센터 등 접근성이 높은 장소에 차를 전시하고 신속한 상담이 가능하도록 전문 인력과 별도의 상담 공간을 마련했다. 방문객에게는 기념품 및 간단한 식음료도 제공했다.

먼저 인천과 경기(11월4~13일)를 시작으로 강원(11월14~18일), 대전·충청(11월19~21일), 광주·전라(11월22~26일), 대구·경북(11월27~29일), 부산·경남(12월2~6일) 등 25개 주요 거점을 순회할 예정이다.

올 뉴 스카니아 27t R500 8x4덤프트럭은 강력한 성능과 우수한 효율 등의 강점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차체 중량을 경량화해 화물적재량을 늘린 게 특징이다. 이에 회당 적재 운송량을 증가시켜 운송효율과 수익성을 극대화할 수 있도록 했다. 또 3축과 4축에 에어 서스펜션 장착을 통해 축하중 배분 최적화 및 안락한 승차감을 제공하며, 전자식 파킹 브레이크를 적용하여 안전성을 향상시켰다.

스카니아코리아는 27t R500 8x4 덤프트럭 이외에도, R500 8x4 25.5t 덤프트럭과 암롤트럭 및 윙바디트럭도 지역 시장 상황에 맞게 전시할 계획이다.

페르 릴례퀴스트 스카니아코리아 대표는 "스카니아는 27t 덤프트럭의 절대 강자로서 신형은 효율성과 수익성 모두를 만족시키는 제품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시장의 요구에 맞게 제품 라인업을 확대하고 소비자를 먼저 찾아가 스카니아의 제품을 자주 소개하고 소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구기성 기자 kksstudio@autotimes.co.kr

▶ [르포]페라리 디자이너에게 디자인 배워보니
▶ [하이빔]대당 30억 하이퍼카 시장, 태동기를 맞다
▶ 포르쉐 타이칸, 주목할 세 가지 특징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