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즈원, 방송 줄연도 줄취소…사실상 활동 중단 수순

그룹 아이즈원이 출연하기로 한 예능 프로그램들이 줄줄이 결방한다.

8일 방송가에 따르면 tvN 예능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과 JTBC `아이돌룸`은 각각 9일과 19일 결방하기로 했다. 아이즈원은 이들 방송 녹화를 이미 마친 것으로 알려졌다.

엠넷 오디션 예능 `프로듀스 48` 출신인 아이즈원은 연출자 안준영 PD가 투표수 조작 혐의를 인정하면서 정규 앨범 발매를 연기하고 쇼케이스를 취소했다.

MBC TV `마이리틀텔레비전V2`도 오는 11일 방송에서 아이즈원 출연 분량을 편집하기로 했다.

오는 11일 컴백 예정이던 아이즈원은 컴백 스케줄에 줄줄이 제동이 걸리면서 사실상 활동 중단 수순을 밟고 있다.

소속사 오프더레코드는 지난 7일 공식입장을 통해 "아이즈원 활동을 손꼽아 기다리고 있던 팬, 그리고 시청자 여러분께 다시 한번 사과드린다"면서도 "다만 선의의 피해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가수에 대한 추측성 보도는 삼가해 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요청했다.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