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술력 입증, 향후 추가 수주 기대

KB오토텍이 메르세데스-벤츠 구매본부와 전기차 전용 후석공조시스템에 대한 수주 계약을 확정했다고 28일 밝혔다.
KB오토텍, 벤츠 전기차 후석공조시스템 수주


이번에 수주한 후석공조시스템은 총 300억 원의 공급 규모로 2022년부터 2029년까지 벤츠에서 양산하는 전기차 SUV 제품에 들어갈 예정이다. 계약에는 코트라 프랑크푸르트 무역관의 역할이 컸다. 코트라는 현지 사정에 밝은 강점을 활용해 다양한 정보를 제공했다. 또 KB오토텍이 벤츠의 프로젝트 수주에 전력을 다할 수 있도록 센터 입주에도 도움을 줬다.

이은창 KB오토텍 사장은 "이번 수주 성공을 통해 다른 독일 완성차 업체와의 비즈니스 확대 가능성이 높아졌다"며 "유럽 현지 생산기반을 구축해 시너지효과를 극대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충남 아산시에 위치한 KB오토텍은 글로벌 공조전문 중견기업으로 자동차 공기조절장치를 비롯한 응용 열교환기 제품 생산공급을 주력 사업으로 담당하고 있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전동화 선언한 볼보차의 새 명명 체계는?
▶ 폭스바겐코리아, 2020년형 티구안 인도 개시
▶ 람보르기니, 트랙 위한 830마력 스포츠카 개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