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넵튠, 대기 80%가 수소로 이뤄진 해왕성 이름
-오는 28일 북미 상용 전시회 개막에 맞춰 최초 공개 예정


현대자동차가 미래 상용차의 새로운 비전을 담은 수소전용 대형트럭 컨셉트 'HDC-6 넵튠'의 티저 이미지를 22일 공개했다.

현대차, 수소트럭 컨셉트 'HDC-6 넵튠' 티저 공개


현대차, 수소트럭 컨셉트 'HDC-6 넵튠' 티저 공개


차명은 대기의 80%가 수소로 이뤄진 해왕성과 로마신화에 나오는 바다의 신 넵투누스에서 따와 수소에너지가 가지고 있는 친환경 이미지를 표현했다. 유선형 디자인은 1930년대 미국 기관차의 형상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해 탄생했으며 차세대 수소전기차의 존재감을 극대화하기 위해 최첨단의 이미지와 미래지향적 조형을 구현했다.

현대차 관계자는 "HDC-6 넵튠은 글로벌 수소전기차 리더십을 상용 부문으로 확장하겠다는 미래 상용차 비전이 담긴 차"라며 "엑시언트 기반의 수소전기 대형트럭과 HDC-6 넵튠을 바탕으로 미래 친환경 상용차 시장으로의 전환과 수소 모빌리티 실현을 선도해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차는 오는 28일(현지시각) 미국 애틀랜타 조지아 월드 콩그레스센터에서 열리는 '2019 북미 상용 전시회' 개막에 맞춰 HDC-6 넵튠을 세계 최초로 공개한다.

김성윤 기자 sy.auto@autotimes.co.kr

▶ 혼다코리아 파일럿 완판, 그 다음 할인차종은?
▶ [영상]오직 감성으로 승부한다! SM6 프리미에르
▶ [시승]썬루프 말고 쏠라루프 얹은 쏘나타 하이브리드
▶ 예비 디자이너들이 만든 모빌리티의 미래는?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