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 웹툰 플랫폼 `버프툰`, 중국 `텐센트 동만`과 콘텐츠 계약

엔씨소프트 웹툰 플랫폼 `버프툰`이 중국 대표 웹툰 플랫폼 `텐센트 동만`과 웹툰 콘텐츠 제공계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엔씨소프트는 지난 4일부터 버프툰 인기작 `럼블 온 더 캠퍼스’의 중국 연재를 시작했다.

`럼블 온 더 캠퍼스`는 2016년부터 지난 9월까지 연재된 버프툰 독점작으로 버프툰이 발굴한 신예 작가 `배야`의 데뷔작이다.

대학 캠퍼스에서 펼쳐지는 성장 드라마로, 모든 문파를 통합해 세워진 `무한대학교`에서 학생들이 힘의 왕도와 진정한 승리를 찾는 이야기다.

강성규 엔씨 인프라사업실 실장은 "버프툰 웹툰의 텐센트 동만 독점 연재는 버프툰과 신예 작가가 함께 만들어 낸 의미있는 성과"라고 말했다.

이어 "국내 웹툰 시장을 넘어 인기가 검증된 한국 작품이 해외에서도 활약할 수 있도록 플랫폼 역할로서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엔씨 버프툰은 중국, 일본, 인도네시아, 베트남, 태국 등 해외 웹툰 플랫폼과 파트너십을 확대하고 있다.

우수한 한국 웹툰 작품들을 소개하기 위해 올해 하반기부터는 보다 많은 버프툰 작품들을 해외에 서비스할 계획이다.

이지효기자 jhlee@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