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능후 "국민연금 기금운용체계 개편해서 운용 효율성 높일 것"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은 국민연금 기금운용체계 개편을 통해 기금운용 과정에서 효율적인 의사결정이 이뤄질 것이라고 밝혔다.

박능후 장관은 11일 서울 중구 더플라자호텔에서 열린 제7차 국민연금기금운용위원회에서 “보건복지부가 추진하고 있는 기금운용 개선방안을 통해 국민의 신뢰를 높이고 앞으로 국민연금이 보다 높은 성과를 만들어 낼 수 있는 효과를 기대 한다”고 말했다.

박 장관은 “장기수익률을 높이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기금운용에 대한 전문적이고 독립적인 의사결정 체계 구축이 필요하다”며 “지난 15년 동안 이해관계자의 첨예한 대립이 있어 성과를 못 냈는데, 첫걸음을 내디딘 점에서 의미가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지난해 10월 복지부에서 기금위 운영개선 방안 초안을 낸 이후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고 대안을 제시했다”며 “최종적으로 개선방안을 마련했고 조율 과정을 통해 합의를 이뤄냈고 앞으로 기금운용체계개편이 시행착오 없이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지난해 저조했던 수익률 우려와 달리 이달 8일 현재 국민연금기금이 8% 정도의 수익을 기록하고 있어 국민들이 가진 불안을 덜어줄 기쁜 소식”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이번 7차 기금위에서는 국민연금 기금위 운영 개선방안과 외화단기자금 한도를 높이는 기금운용지침개정, 수탁자책임에 관한 원칙 후속 가이드라인 진행 경과보고 등도 함께 진행된다.

정희형기자 hhjeong@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