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지 문서 변환에서 지식검색까지…인공지능 무장한 `한컴오피스 2020` 출시

한글과컴퓨터가 인공지능과 클라우드, 블록체인 등 첨단 ICT 기술을 적용해 문서 생산성과 편의성을 향상시킨 `한컴오피스 2020`을 출시했다.

한컴오피스 2020은 워드프로세서 `한글`과 스프레드시트 `한셀`, 프레젠테이션 `한쇼`, MS워드 문서 전용 편집기 `한워드`, PDF를 읽고 오피스 문서로 변환해주는 `한PDF`로 구성되며, 인공지능을 기반으로 문서 이미지를 그대로 문서로 변환해주는 `한OCR(이미지 문서 변환)`이 새롭게 추가됐다.

한OCR은 한국어와 영어로 작성된 문서 이미지 속 텍스트, 문자, 표, 그림 등을 분석해 hwp, docx, pptx, html, txt 등 다양한 포맷의 문서로 변환해준다.

MS오피스에는 없는 `왜곡 이미지 보정`이나 `레이아웃 분석 기능` 등을 통해 원본 내용과 최대한 유사하게 변환이 가능하다는 것이 강점이다.

여기에 인공지능 챗봇인 `오피스 톡`도 탑재됐다.

사용자가 오피스 톡 창에 `맞춤법 검사해줘`와 같이 필요한 기능을 입력하면, 해당 기능에 대한 설명과 함께 실행 링크까지 제공되어 즉각적인 기능실행이 가능하다.

`오피스 톡`에는 문서를 작성하다 궁금한 내용을 포털처럼 검색해 볼 수 있는 `지식검색 기능`도 함께 적용됐다.

한컴오피스 2020은 클라우드 기반의 스토리지·웹오피스인 `한컴스페이스`와의 연계를 한층 강화해 한컴오피스가 설치되지 않은 PC에서도 인터넷 접속만으로 한컴오피스 문서 편집이 가능하도록 만들었다.

한컴은 B2B와 B2G 고객을 대상으로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한글, 한쇼, 한셀, 한워드, 한PDF에서 문서의 진위 여부와 수정 이력을 확인할 수 있는 기능도 제공한다.

해당 기능은 한컴위드의 블록체인 플랫폼 `한컴 에스렛저`를 기반으로 고객사 전용 서버 구축을 통해 운용하며, 한컴오피스에서 작성된 모든 문서의 진본 여부와 갱신 이력을 확인할 수 있어 해당 문서의 신뢰성을 보장한다.

한컴은 문서의 진위 여부 확인 니즈가 높은 금융, 보험, 부동산 업계를 비롯해 신고 및 허가, 민원 등에 따른 행정문서 관리가 필요한 공공기관 등에서 해당 기능을 원하는 수요가 많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컴은 이번 신제품 출시를 통해 해외 진출 가속화와 클라우드 기반 확대에 주력한다는 계획이다.

김태학기자 thkim86@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