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자니아 부산, CGV 씨네드쉐프 센텀시티와 신규 패키지 론칭

직업체험 테마파크 키자니아 부산이 신세계 센텀시티에 위치한 CGV 씨네드쉐프(CINE de CHEF)와 함께 ‘아이는 스스로 키자니아, 엄마는 씨네드쉐프’ 패키지를 선보인다.

'쉐프가 있는 영화관' CGV 씨네드쉐프는 고품격 영화관과 프리미엄 레스토랑이 결합한 복합문화공간이다.

이 패키지를 이용하면 부모는 CGV 씨네드쉐프 레스토랑에서 프렌치&이탈리안 다이닝을 즐기고, 프리미엄 특별관에서 영화를 보는 동안 아이는 전문 수퍼바이저의 케어를 받으며 4시간 30분에 걸쳐 키자니아에서 직업을 체험할 수 있다. 특히 음료 및 간식 서비스, 아이의 현재 상태를 알려주는 실시간 사진 전송 서비스까지 있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다.

또한 네 가지 패키지로 나뉘어 자신의 취향에 맞게 선택할 수도 있다. 자세한 내용은 키자니아 부산 홈페이지, 모바일 앱에서 확인하길 권하며, 키자니아 고객센터에서 예약할 수 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