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신형 모듈 '파인뷰 커넥티드 SK', 주차 충격 시 고화질 사진 앱으로 전송

파인디지털이 통신형 모듈 '파인뷰 커넥티드 SK'의 출시를 앞두고 파인뷰 X2000 커넥티드 SK패키지를 예약판매한다고 1일 밝혔다.

파인디지털에 따르면 파인뷰 커넥티드 SK는 LTE 모뎀과 GPS 기능을 연동한 통신형 모듈이다. 블랙박스와 연결하면 주차중 차 상태를 앱을 통해 운전자에게 실시간 전송한다. 또 파인뷰 커넥티드와 연결한 블랙박스의 전원이 꺼진 상태에서 앱을 통해 원격으로 전원을 제어하거나 전후방 사진을 촬영할 수 있다.

새 제품은 주차중 발생하는 충격이나 견인에 대한 정보도 제공한다. 파인디지털이 개발한 AI 충격안내 기술을 통해 승·하차, 트렁크 움직임, 문 개폐 등의 불필요한 충격은 제외하고 실제 확인이 필요한 중요한 충격만 안내한다. 또 GPS 연동으로 시동이 꺼진 상태에서 주차한 차의 위치가 300m 이상 이동할 경우 즉시 운전자에게 견인알림을 전송한다. 매월 새 교통정보를 포함한 안전운전 데이터 자동 업데이트 서비스도 제공한다.

파인디지털, 주차충격 알리는 통신형 모듈 예약판매


파인디지털은 파인뷰 커넥티드 SK 출시를 맞아 파인뷰 X2000과 연동한 패키지를 최대 19% 할인판매한다. 구매자에게는 와이파이 및 블루투스 동글과 파인뷰 커넥티드SK 데이터 사용료 2년치도 무료로 준다.

파인뷰 커넥티드 SK의 판매가격은 12만5,000원이다. 파인뷰 X2000 패키지 가격은 32㎇ 47만8,000원, 64㎇ 52만8,000원, 128㎇ 62만8,000원이다. 각각 19%, 18%, 12% 인하한 가격이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현대차, 그랜저 최대 10% 할인
▶ 아우디코리아, 신형 A6 내달 출시…스펙은?
▶ 캐딜락코리아, 신차 3종 내년으로 연기
▶ [하이빔]수입차 출고정지, 소비자는 알권리가 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