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걸, 9월 단독 콘서트 ‘2019 가을동화-BLACK LABEL’ 개최 확정



‘콘셉트 요정’ 오마이걸(OH MY GIRL)이 동화 속 요정들로 올가을 다시 돌아온다.

오마이걸은 오는 9월 28일, 29일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단독 콘서트 ‘2019 가을동화 ? BLACK LABEL’을 개최한다.

최근 공개된 콘서트 포스터 속 깊은 우주 속 바이올렛 컬러의 빛이 감도는 행성은 신비로우면서도 몽환적인 분위기를 자아내며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오마이걸은 지난 5월 첫 번째 정규 앨범 ‘The Fifth Season’ 타이틀곡 ‘다섯 번째 계절’로 큰 사랑을 받았다. 또한 이달 초 발매된 썸머 패키지 앨범 ‘Fall in Love’의 타이틀곡 ‘번지(BUNGEE)`로 첫 지상파 1위를 달성하며 한층 뜨거워진 인기를 입증한 바 있어 그 연장선에서 개최된 이번 콘서트에 이목이 집중되는 상황이다.

‘2019 가을동화 ? BLACK LABEL’은 지난 2016년과 2018년에 개최했던 ‘여름동화’와 ‘가을 동화’에 이어지는 ‘동화’를 콘셉트로 한 단독 콘서트로 오마이걸만의 독보적인 음악세계와 퍼포먼스가 어우러진 환상적인 고퀄리티 공연으로 관객들의 기대에 보답할 예정이다.

오마이걸의 단독 콘서트 ‘2019 가을동화 ? BLACK LABEL’의 의 팬클럽 선예매는 9월 6일 오후 8시에 진행되며, 일반 예매는 9월 9일 오후 8시에 인터파크 티켓을 통해 오픈된다.

한편, 오마이걸은 썸머 패키지 앨범 ‘Fall in Love’를 성공적으로 종료하고 개별활동에 집중하고 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