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속 모델 포토타임, 어린이 물놀이장 등 운영

금호타이어가 프로 야구 구단인 기아타이거즈와 함께 광주 기아 챔피언스 필드에서 '2019 금호타이어 핫 서머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1일 밝혔다.
금호타이어, 기아타이거즈와 함께 '핫 서머 페스티벌' 개최


이번 행사는 여름 휴가철 최성수기인 3일 열리는 기아 타이거즈대 NC 다이노스 경기를 시작으로 9일까지 일주일간 기아 챔피언스 필드에서 열리는 6개 경기중 운영될 예정이다. 기간 동안 야구장을 찾는 어린이들은 기아 챔피언스 필드 1루쪽에 위치한 금호타이어 바캉스존의 미니 수영장에서 물놀이를 즐길 수 있다. 이 외에도 어린이 워터 슬라이드, 물대포 등의 놀이기구들도 이용할 수 있다.

미니수영장은 가로 12m 세로 6m 규모이며, 주변에 탈의실이 마련되어 있고 구조요원이 배치된다. 또한 금호타이어가 OE용 타이어를 단독 공급중인 기아 신형 SUV 셀토스를 배경으로 금호타이어의 전속 레이싱 모델과의 포토타임 등 다양한 이벤트도 마련돼 있다.

물놀이장은 경기 시작 1시간 전부터 오후 8시30분(주말 경기 8시)까지 이용 가능하며 유치원생부터 초등학생까지 입장 가능하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영상]여전히 아름다운 4도어 쿠페! 벤츠 CLS!
▶ [르포]항구 대신 내륙 택한 벤츠 트럭 출고장 가보니
▶ 콘티넨탈, 스스로 봉합하는 실링 타이어 1,500만개 생산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