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필리핀 지진 우리 국민 피해보고 아직 없어"

외교부는 13일 오전 필리핀 남부 민다나오섬 북부 지역에서 규모 5.8의 지진이 발생한 것과 관련, "현재까지 접수된 우리 국민의 인명 및 재산 피해는 없다"고 밝혔다.

외교부는 지진 발생 인지 즉시 주필리핀 대사관이 필리핀 관계당국 및 다바오 한인회를 통해 국민 피해 여부를 파악했다며 이같이 전했다.

지진 발생 지점은 다바오와 타굼에서 북쪽으로 각각 254㎞, 210㎞ 떨어진 곳으로 필리핀 당국은 이번 지진으로 일부 건물이 파손되고 부상자 25명이 지역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고 발표했다.

외교부는 "우리 국민의 피해 여부를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고 있다"며 "피해가 확인될 경우 필요한 영사조력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주리기자 yuffie5@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