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달환, 영화 ‘첫잔처럼’ 주연 캐스팅



배우 조달환이 영화 ‘첫잔처럼’에 주인공으로 출연한다.

다양한 작품을 통해서 탄탄한 연기력을 보여준 것은 물론 대체불가한 존재감까지 발산하며 연기파 배우로서 입지를 굳힌 배우 조달환이 영화 ‘첫잔처럼’에 캐스팅을 확정 지었다.

조달환은 영화 ‘첫잔처럼’에서 이호연 역을 맡아 열연한다. 이호연은 제약회사 영업사원이지만 남들 앞에 쉽게 나서지 못하는 성격을 지녔다. 하지만 그 내면엔 따뜻한 심성을 가지고 있는 인물로, 극 전반을 아우르는 조달환의 연기 스펙트럼이 독보적인 존재감을 발휘할 예정이다.

또한 신구, 우혜림(원더걸스), 정영주, 한지원, 최민철, 문종원 등 믿고 보는 캐스팅 라인업과 더불어 미쟝센 단편영화제, 서울 독립영화제, 전주 국제영화제에서 주목받았던 백승환 감독이 연출을 맡아 더욱 기대감이 쏟아지고 있다.

한편, 영화 ‘첫잔처럼’은 올 가을 공개 될 예정이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