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협중앙회, 거제 등 경남지역 경제살리기 나서

신협중앙회는 오늘 (12일) 거제시청에서 `고용·산업 위기지역 살리기` 캠페인을 진행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행사에는 김윤식 신협중앙회장, 변광용 거제시장을 비롯해 신협 조합원과 지역민들이 참석했습니다.

특히 거제와 울산, 창원, 통영, 고성 지역 학생 61명에게 총 1억8천만원의 장학금을 전달했습니다.

김윤식 신협중앙회장은 "거제와 울산 등 경남의 경제 위기지역을 살리는 마중물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이준호기자 jhlee2@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