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빙수도 배달시대"…카페베네, 요기요와 손잡고 `홈디족` 공략

카페베네가 배달 앱 `요기요`와 손잡고 올 여름 빙수 배달에 주력합니다.

카페베네는 배달 앱 요기요를 서비스하는 딜리버리히어로코리아와 업무 협약을 맺고 이번 여름에 빙수를 비롯해 집에서 다양한 디저트 메뉴를 즐기려는 `홈디족(Home-Dessert)` 공략에 나선다고 밝혔습니다. 키페베네는 최근 스테디셀러 빙수 메뉴를 새롭게 단장해 재출시했습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카페베네 서울·수도권 매장에서 요기요 앱을 통한 주문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배달 가능한 메뉴는 매장별로 다르며 배달 최소 주문 금액은 1만2천 원입니다.

카페베네 관계자는 "요기요와의 서비스 제휴를 통해 카페베네의 다양한 음료와 특화된 디저트 메뉴를 언제 어디서든 간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했다"며 "특히 이번 여름 시즌은 다시 돌아온 카페베네의 스테디셀러 빙수와 새롭게 출시된 젤라또 메뉴를 배달로 만나볼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신선미기자 ssm@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