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투어, 스타즈 호텔 6호점 개관…"여행업과 시너지 극대화"

㈜모두투어네트워크의 호텔운영법인, ㈜모두스테이가 여섯번째 호텔인 스타즈 서울 독산점 개관식을 갖고 본격적인 영업에 들어갔다고 밝혔습니다.

서울 금천구에 위치한 스타즈 독산은 레스토랑, 미팅룸, 비즈니스라운지, 피트니스센터 등 다양한 부대시설을 갖춘 258실 규모의 비즈니스 호텔입니다.

모두투어는 독산점 오픈으로 명동의 1, 2호점, 수원 동탄, 울산, 제주와 함께 6곳의 호텔을 운영하게 됐습니다. 내년에 오픈하는 김포와 동탄메타폴리스까지 더하면 2,000객실 규모로 사업을 확장하게 됩니다. 모두투어는 여행업과 함께 호텔사업을 그룹의 주력사업으로 키운다는 계획입니다.

유인태 모두투어 사장은 “본업인 여행업과 호텔업의 시너지를 극대화해 인바운드 사업을 강화하고 호텔과 연계한 여행상품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국내여행 활성화에도 노력하겠다”라고 밝혔습니다.

신선미기자 ssm@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