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을지로 문화예술 활성화 위한 MOU 체결

신한카드가 서울시 중구청과 함께 `을지유람 & 을지로 아트위크 with 신한카드` 추진에 대한 MOU를 체결했습니다.

신한카드와 중구청은 을지로 관련 문화예술 협력사업을 통해 지역경제를 활성화시킨다는 계획입니다.

먼저 `을지유람`은 소외 계층을 대상으로 을지로3가 일대 역사와 산업 특성을 소개하고, 지역 예술가가 운영하는 체험 클래스 프로그램을 지원하는 활동을 할 예정입니다.

`을지로 아트위크`는 신한카드가 조성 중인 `을지로 아트스트리트`와 연계해 지역 예술가와 가맹점을 연결합니다.

또 인쇄, 조명, 뉴트로 등으로 상징되는 을지로 지역문화를 테마로 가맹점과 아티스트 간의 협업을 추진함으로써 지역경제를 활성화를 추진합니다.

특히 중구청이 매년 을지로에서 진행하는 축제인 `라이트웨이`는 규모를 더욱 키울 예정입니다.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은 "이번 프로젝트가 문화예술 콘텐츠 협력사업의 표본이 되는 것은 물론, 소외 계층과 소상공인 지원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중구청이 관내 기업들과 함께 기존 사회공헌 이상의 사회적 가치를 공유하고 실현하는 방안을 창출하기 위해 추진하고 있는 `Beyond CSR`의 좋은 사례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한편 신한카드는 2017년 11월 현재의 을지로 사옥으로 이전한 후 지역사회 발전에 이바지하기 위해 `을지로3가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김보미기자 bm0626@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