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김소연, 어떤 스타일도 완벽 소화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의 김소연이 새로운 스타일도 완벽하게 소화했다.

KBS2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에서 강미리 역으로 시청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배우 김소연이 긴 생머리부터 단발머리까지 어떠한 스타일이든 완벽하게 흡수하며 캐릭터의 매력을 배가시켰다.

김소연은 긴 생머리였을 땐 커리어 우먼의 당당한 매력과 함께 청순한 분위기를, 단발머리로 등장했을 땐 지적이고 세련된 이미지에 카리스마까지 뿜어져 나와 이전과는 색다른 모습으로 캐릭터를 더욱 입체감 있게 그려냈다. 그녀는 다양한 스타일로 연기뿐만 아니라 외형적인 부분까지 세심하게 신경 쓰는 디테일함을 보여줘 `역시 김소연`을 외치게 했다.

한편, KBS2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은 매주 토, 일 저녁 7시 55분에 방송된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