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경, 現 소속사 프레인TPC와 재계약



배우 류현경이 현 소속사 프레인TPC와 재계약했다.

2012년부터 프레인TPC와 인연을 맺은 류현경은 영화 ‘아티스트: 다시 태어나다’, ‘열정 같은 소리하고 있네’, ‘만신’, ‘오피스’ 드라마 ‘20세기 소년소녀’, ‘더러버’, ‘내일을 향해 뛰어라’ 등 다수의 작품에서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선보였다. 뿐만 아니라 연극 ‘올모스트 메인’, ‘내 아내의 모든 것’을 통해 관객들과 호흡하며 대중의 신뢰를 받는 배우로 입지를 굳혔다.

지난해 영화 ‘기도하는 남자’로 부산국제영화제에서 호평을 받은 동시에 KBS2 ‘죽어도 좋아’에서도 맹활약했던 류현경은 올해도 변함없는 열일 행보를 이어간다.

류현경은 올 여름 방송 예정인 SBS 드라마 ‘닥터 탐정’에서 재벌 3세 레지던트 최민으로 변신한다. 전작 ‘죽어도 좋아’에서 직장인들의 애환을 연기해 공감을 이끌어냈던 류현경은 ‘닥터 탐정’에서는 능력 있는 전문직 캐릭터로 분해 색다른 매력을 선보일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또한 류현경은 영화 ‘입술은 안돼요’ 출연을 확정 짓고 류승룡과 부부 호흡을 맞춘다. 극 중 작가 현(류승룡 분)의 현재 부인 혜진 역을 맡은 류현경은 톡톡 쏘는 사이다 화법과 유쾌한 리액션으로 작품에 활기를 불어넣을 예정이다.

한편 프레인TPC에는 김대명, 김무열, 김범수, 김현준, 류승룡, 류현경, 박용우, 박지영, 박형수, 엄태구, 오재무, 오정세, 유다인, 유재상, 윤승아, 이세영, 이준, 조은지, 조현철, 지수, 황선희가 소속돼 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