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가박스, ‘2019 FIFA U-20 월드컵 결승전’ 위성생중계 상영



라이프시어터 메가박스가 오는 16일 열리는 <2019 FIFA U-20 월드컵 결승전>을 극장에서 위성생중계 한다고 밝혔다.

U-20 한국 대표팀은 지난 12일 치뤄진 준결승전에서 남미의 강호 에콰도르를 꺾고 우크라이나와 대망의 결승전을 앞두고 있다. 이에 메가박스는 U-20 월드컵 사상 첫 결승 진출 쾌거를 축하하고, 우승을 기원하는 마음을 담아 이번 생중계 이벤트를 마련했다.

이번 생중계는 한국시간으로 오는 16일 오전 1시부터 진행되며, 메가박스 코엑스점을 비롯해 총 16개 지점(코엑스, 센트럴, 동대문, 신촌, 목동, 이수, 강남, 킨텍스, 고양스타필드, 백석, 영통, 분당, 송도, 대구, 부산대, 대전)에서 관전 가능하다.

메가박스는 상영 지점별로 일반관 뿐만 아니라 MX, 더 부티크, 컴포트 등 특별관에서도 이번 결승전을 생중계해 선택의 폭을 넓혔다. 특히, 사운드 특별관 ‘MX’는 돌비의 혁신적인 음향 기술인 돌비 애트모스를 적용해 실감나는 사운드를 구현하기 때문에 MX관에서 관람할 시 폴란드 우치 스타디움을 그대로 옮겨 놓은 듯한 생생한 현장감을 즐길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프리미엄 특별관 ‘더 부티크’는 4K 프로젝션 시스템과 마이어 사운드 시스템을 갖춰 최고의 관람 환경을 자랑하는 것은 물론 호텔과 같은 편안함을 선사하기 때문에 새벽에 치뤄지는 결승전을 보다 쾌적하게 관람하고 싶은 이들에게 좋은 선택지가 될 것으로 보인다.

방세혁 메가박스 마케팅팀장은 “U-20 월드컵 사상 첫 결승 진출이라는 기념비적인 순간이 관객들에게 더 특별하게 기억될 수 있도록 이번 생중계 이벤트를 진행하게 됐다”며 “메가박스의 다양한 상영관에서 우크라이나와의 한판 승부를 더 짜릿하게 즐기길 바란다”고 말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