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전영록X소프라노 김성현 특급 컬래버…싱글 `바람꽃` 발표



가수 전영록과 소프라노 김성현이 손잡았다.

김성현의 소속사 제이제이브라더스에 따르면 전영록과 소프라노 김성현의 컬래버레이션 싱글 `바람꽃`이 오는 20일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에 공개된다.

`바람꽃`은 서정적인 멜로디와 아름다운 가사가 인상적인 곡. 산뜻한 피아노와 아름다운 오케스트라 사운드로 그려낸 `바람꽃`은 전영록과 김성현의 목소리를 더욱 돋보이게 만들 예정이다.

`종이학`, `애심`, `내 사랑 울보`, `아직도 어두운 밤 인가 봐` 등 수많은 히트곡을 발표한 전영록과 클래식 계의 새로운 보석으로 평가받고 있는 소프라노 김성현. 이 두 아티스트는 `바람꽃`을 통해 리스너들에게 환상적인 하모니를 선사할 전망이다.

뿐만 아니라 이번 싱글에는 `가요계 어벤저스`들이 총출동했다. 가창자인 전영록, 김성현은 물론 젝스키스, Y2K, 주얼리, 쿨 등 수많은 가수들을 히트시킨 프로듀서 장대성과 쿨의 `아로하`, 이재훈의 `사랑합니다` 등 명곡을 탄생시킨 작곡가 위종수가 함께해 곡의 완성도를 한층 높였다.

제이제이브라더스는 "`바람꽃`이 가요와 클래식의 컬래버레이션이라 색다르게 느껴지실 수도 있지만, 즐겁게 들어주시면 좋겠다"며 "김성현은 연말까지 전국 투어와 독창회로도 인사드릴 예정이니, 앞으로도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가수 전영록과 소프라노 김성현이 컬래버레이션 한 `바람꽃`은 오는 20일 각종 온라인 음악 사이트를 통해 감상할 수 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