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대단한 여자" 한서희 과거 SNS글 뭐길래

그룹 아이콘 출신 비아이와 마약과 관련해 메신저 대화를 나눈 A씨가 한서희라는 의혹이 일고있는 가운데, 과거 그가 올린 SNS글이 재조명되고 있다.

과거 한서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가수 최삼의 ‘꽃뱀’이라는 노래의 가사를 캡처해 게재한 바 있다.

사진 속에는 “너 계속 뱉은 말 내 앞에서도 해 봐”, “나는 대단한 여자라 큰 게 필요해”라는 내용이 담겨 당시 누리꾼들의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한편, 한서희는 연습생 시절 그룹 빅뱅의 탑과 대마초를 흡연한 혐의로 징역 3년에 집행유예 4년, 보호관찰 120시간, 추징금 87만원을 선고받았다.

김주리기자 yuffie5@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