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정원, 웰스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체결…조현재-임하룡과 한솥밥



양정원이 글로벌 그룹 웰스 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웰스 엔터테인먼트 측은 13일 “최근 양정원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정원은 2008년 드라마 `막돼먹은 영애 씨 시즌 3`로 연예계 데뷔 연기뿐만 아니라 예능인으로서도 두각을 나타내며 활발한 활동을 펼쳐 왔으며 이후 뷰티 프로그램 MC를 꿰차며 진행자로써도 면모를 드러내며 `뷰티 아이콘`으로 자리매김 이후 각종 예능에서 활발히 활동을 펼쳐왔다.

웰스 엔터테인먼트 측은 “스포테이너로 뿐만 아니라 다방면에서 활약을 펼치고 있는 양정원과 전속계약을 체결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 앞으로 엔터테이너로써 전 방위적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며 많은 관심과 기대를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웰스 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한 양정원의 앞으로 활동에 귀추가 주목된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