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투자협회(회장 권용원)는 씨엘인터내셔널을 5월 17일자로 K-OTC시장에 신규 지정하고, 오는 5월 21일부터 거래가 시작된다고 밝혔습니다.

1996년 설립된 씨엘인터내셔널은 통신장비 전문 중소기업으로 기간 통신사업자를 대상으로 통화서비스 관련 네트워크 장비 제품을 공급하고 있습니다.

씨엘인터내셔널은 2018년 매출액 122억원을 기록했으며, 현재 자본금은 284억원입니다.

주당 순자산가치는 58원이며, 첫 거래일에는 주당 순자산가치의 30%∼500% 범위에서 거래가 가능하고, 이후 가격 제한폭은 전일 가중평균가격의 ±30%입니다.

이번 지정으로 인해 K-OTC시장의 총 법인수는 128사로 증가했습니다.

김보미기자 bm0626@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