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보툴리눔 톡신 `나보타` 미국서 공식 발매

대웅제약은 현지시간으로 15일 자체 개발한 보툴리눔 톡신 제제 `나보타`를 미국에서 공식 출시했다고 16일 밝혔습니다.

나보타의 미국 판매 제품명은 `주보`입니다.

주보는 지난 2월 국산 보툴리눔 톡신 제품 가운데 처음으로 미국 식품의약국(FDA)의 품목허가 승인을 획득했습니다.

FDA는 주보의 미간주름 적응증에 대해 판매허가를 승인했습니다.

주보의 미국 현지 판매는 대웅제약의 파트너사인 에볼루스가 맡습니다.

박성수 대웅제약 나보타 사업본부장은 "주보의 미국 출시는 대웅제약 뿐만 아니라 전세계에 국내 제약사의 위상을 드높인 쾌거"라며 "대웅제약이 직접 제조한 제품이 전세계 최대 보툴리눔 톡신 시장인 미국에 당당히 입성하게 된 것을 무척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전민정기자 jmj@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