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영 중고차 맞춤형 할부금융 서비스 개시
-다양한 할부 상품 구성으로 선택 폭 넓혀


중고차 전문 금융 서비스인 케이카 캐피탈이 전국 직영점에서 할부금융 서비스를 정식 제공한다고 8일 밝혔다.

지난 7일부터 정식 제공하는 이번 서비스는 전국 33개 케이카 직영점 방문 소비자와 함께 온라인이나 모바일로 중고차를 구매하는 '내차사기 홈서비스' 이용자를 대상으로 한다. 직영 중고차 구매자라면 누구나 케이카 캐피탈을 통해 자금 상황 및 라이프 스타일에 따른 맞춤형 할부금융 프로그램을 이용할 수 있다.

일반 할부는 매월 일정 금액을 납입하는 방식이다. 36개월을 기본으로 할부 기간을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다. 최소 6개월 단기 할부상품도 준비돼 있어 카드 할부 대비 저렴한 금리로 이용이 가능하다. 외국인, 법인 고객 등 신용등급에 상관없이 이용할 수 있는 기본적인 할부상품이다.

유예할부는 원금 일부를 유예해 월 납입금을 줄일 수 있다. 3년간 원금의 최대 40%까지 상환을 미룰 수 있으며 자동차 교체주기가 짧은 소비자에게 적합한 상품이다. 월 납입금에 대한 부담을 최소화하고 싶은 경우에는 거치식 할부상품을 활용하면 된다.

부분 거치식할부는 10%의 선수금을 내고 초기 12개월은 이자만 납부한 뒤 남은 36개월은 일반 할부와 같이 원리금을 분할해 내면 된다. 또 완전 거치식할부는 선수금 30%를 내고 12개월간 이자만 납부할 수 있다. 만기 시점에는 계약을 연장하거나 차를 매각하는 등 소비자가 원하는 방향으로 선택 가능하다.

한편, 케이카 캐피탈 이용을 원하는 경우 전국 직영점에서 직접 금융 상담 전문가와 상담을 통해 전자 계약으로 진행 가능하다. 구매를 원하는 차와 구매자 자금 상황에 맞춰 금융 상품을 선택하면 된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케이카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캠시스 전기차, 쌍용차 판매 안한다 '반박'
▶ 초소형 전기차, 제주도 보급에 사활 걸어
▶ 캠시스, 쎄보-C 사전 예약 대수 2,400대 돌파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