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공 | 유튜브
[파워인터뷰TheCEO] 도약하는 한국원자력의학원, 과학기술특성화병원의 국민 편익 증진

<김미숙 원장>

A. 한국원자력의학원은 1963년 방사선의학연구소로 출범한 이후 1973년 원자력병원, 2007년 한국원자력의학원으로 개편하며 방사선의 의학적 이용 연구를 바탕으로 국가 과학기술발전 및 국민건강증진에 이바지해 왔습니다.

현재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의 출연연구소로 일반인 대상 암 진료를 전문으로 하는 원자력병원을 비롯하여 국가방사선비상진료센터, 방사선의학연구소, 신약플랫폼센터로 구성되어 여러 사업단이 서로 유기적으로 기능하며 시너지를 창출하고 있습니다. 국내 암 전문 병원과 방사선의학 연구기관으로 태동하여 지난 56년간 선진 방사선 의료 기술 보급의 구심적 역할을 해왔으며 현재 그 역할을 확대해 과학기술을 활용한 국민 편익 증진을 위한 과학기술특성화병원으로 새로운 반세기를 준비하고 있죠.

과학기술특성화병원은 병원의 역할이 과거 진료 중심에서 최근 바이오·의료 분야의 R&D 혁신기지로 변화함에 따라, 산학연의 바이오 헬스케어 협력 연구 및 임상 적용을 선도해 실험실의 연구성과가 진료 현장의 완치율 향상으로 이어지도록 국가과학기술의 역량을 결집해 첨단 진료를 구현하고 일반인 환자 치료로 이어지도록 돕고 있습니다.

TV텐+ 김현PD kimhyun@wowsl.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