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 산불, 금광면 장죽리 야산서 `불`…"진화 중"

경기 안성에서 산불이 발생해 소방당국이 출동했다.

경기도소방재난본부에 따르면, 17일 오후 2시 30분께 경기도 안성시 금광면 장죽리의 한 야산에서 불이 났다.

신고를 접수한 소방당국은 펌프차 등 장비 7대와 소방관 20여 명을 투입,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현재까지 인명피해는 확인되지 않았다.

화재 소식이 전해지자 안성시는 오후 3시 10분께 주민들에게 재난문자를 보내 안전에 유의할 것을 당부했다.

소방당국은 용접 작업을 하던 중 산으로 불이 번졌다는 신고자의 진술을 확보, 부주의로 인해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있다.

안성 산불 (사진=연합뉴스)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