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레이 키즈, 1인 크리에이터 변신…쿡방, 메이크업 등 새로운 도전 시작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가 1인 크리에이터 도전에 나선다.

CJ ENM 음악 디지털 스튜디오 M2는 17일 오후 8시 Mnet과 M2 디지털 채널 및 일본 AbemaTV를 통해 보이그룹 스트레이 키즈의 단독 리얼리티 `찾았다 스트레이 키즈` 5화를 방송한다.

이번 에피소드에는 먼저 `JYP(집)서유기`의 최종 미션 결과가 밝혀진다. 미션을 성공한 멤버는 두 명. 이들을 제외한 나머지 멤버들은 `랜덤 채널 게임`을 시작한다. 선택한 채널에서 `인물`이 가장 많이 나오는 사람이 벌칙을 받게 되는 `랜덤 채널 게임`. 과연 일곱 명 중 어떤 멤버가 벌칙을 받게 될지, 시청자들의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이어 스트레이 키즈는 `1인 방송 크리에이터`로 거듭나기 위해 `랜선 라이프`를 오마주한 `랜선 스키즈`를 선보인다. 쿡방, 장난감 리뷰, 뷰티, 방 탈출 등 네 팀으로 나뉜 스트레이 키즈. 이들은 해당 분야의 전문 크리에이터들과 함께 `1인 방송`을 경험하게 된다.

스트레이 키즈 내에서 가장 `똥 손`이라는 막내 아이엔. 그는 걱정과 설렘을 가득 안은 채 쿡방에 나선다. 또한 현진은 최애 캐릭터 커버 메이크업에 도전해, 즐거움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승민, 우진, 리노는 크리에이터 허팝과 함께 방 탈출 게임을 시작한다. 각자의 `추리력`을 100% 발휘한 세 멤버는 물오른 예능감까지 뽐낸다.

한편, 대세 예능 프로그램들에서 한 글자만을 바꿔 스트레이 키즈만의 느낌을 살린 `찾았다 스트레이 키즈`는 매주 수요일 저녁 8시 Mnet, M2 디지털 채널 및 일본 AbemaTV에서 동시 방영된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