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몰른, 편안하고 시원한 파자마 세트 출시

한세드림(대표 임동환)의 유니크 감성 브랜드 ‘모이몰른’은 트렌디한 감각의 7부 기장 파자마 세트를 출시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신제품은 린넨과 레이온을 혼용하여, 뛰어난 통기성과 흡습성을 자랑해 봄부터 여름까지 쾌적하게 착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가장 눈에 띄는 것은 기존의 내복 형태에서 벗어나 성인 연령대에서 유행하고 있는 카라 형태의 파자마를 선보이는 점이다. 특히, ‘피키 린넨 칠부 잠옷’의 경우, 흑백의 스트라이프 나염에 아기자기한 포인트를 더해 유니크한 느낌을 선사하고, 핑크 컬러의 ‘피아노 린넨 칠부 잠옷’은 하트 모양의 그랜드 피아노 패턴이 사랑스러운 분위기를 살렸다.

여기에, 활동량이 많은 아이들도 편안하게 착용할 수 있는 7부 기장과, 배색 처리로 포인트를 살린 파이핑 등 아이들을 위한 디테일까지 꼼꼼하게 챙겨 더욱 포근하고 시원한 잠자리를 만들어 줄 예정이다.

한세드림 모이몰른 김지영 사업부장은 “날씨, 환경 등으로 실내에 있는 시간이 늘어나면서, 편안하게 착용할 수 있으면서도 트렌디한 감각까지 갖춘 파자마에 대한 소비자들의 니즈가 증가하고 있어 이번 신제품을 기획했다”며 “최근 잠옷 트렌드를 반영한 것은 물론, 사랑스러운 디자인이 돋보이는 파자마 세트에 많은 소비자들의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권희진 키즈맘 기자 ym7736@kizmom.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