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세무사고시회(회장 곽장미)는 오는 18일 오후 2시 국회도서관 강당에서 '공익법인 주요 이슈 쟁점과 현황'을 주제로 세미나를 개최한다.

첫 번째 세션에서는 구재이 세무사가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종교단체의 세무 상 쟁점과 개선방안에 대해 발표한다.

이어지는 토론에서는 안경봉 국민대 법과대학 교수가 사회를 맡았으며, 박훈 서울시립대 교수와 이한우 세무사, 전순문 변호사가 토론에 참여한다.

두 번째 세션에서는 김일석 한국공익법인협회 상임이사가 세법상 공익법인 규제 제도의 쟁점과 현황을 두고 주제를 발표한다.

강남규 법무법인 가온 변호사가 사회를 맡았으며, 허원 고려사이버대 교수, 행정부처 관계자들이 토론자로 나서 의견을 나눈다.

마지막 세션에서는 최근 비영리·공익법인 제도개선 쟁점과 현황에 대해 이희숙 재단법인 동천 변호사가 발제를 맡았다.

유철형 법무법인 태평양 변호사의 사회로 이어지는 토론에서는 김선택 한국납세자연맹 회장과, 김덕산 회계사, 배원기 홍익대 교수가 패널로 참여한다.

이번 세미나는 무료로 진행되며, 참가신청은 한국세무사고시회 홈페이지(http://www.gosihoi.co.kr/) 공지사항에 게재된 참가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조세일보 / 염정우 기자 taxman@joseilbo.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