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층 아파트 희소성 높아 인기 최고 49층 `동래 더샵` 눈길

주택시장에서 30층 이상의 `고층 아파트`가 지역 내 랜드마크로 자리 잡고 있다. 높은 희소성을 바탕으로 지역을 대표하는 부촌(富村)으로 자리매김하는 경우가 많은데다 가격 상승여력도 커 실수요자들은 물론 투자자들의 관심도 높다.

30층 이상으로 지어지는 아파트는 매우 적다. 국토교통부가 발표한 2018년 건축물 현황 자료에 따르면 30층 이상 건물은 전국 719만1912동 중으로 2325동인 것으로 나타났다. 전체에서 차지하는 비율은 약 0.03%에 불과할 정도로 적은 수치다.

고층 아파트는 청약 경쟁률도 높다. 올해 초 대구 달서구에서 분양된 48층 아파트 `대구 빌리브스카이`는 평균 134.96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하며 1순위 마감에 성공했으며, 계약도 단기간에 마쳤다. 지난해 4월 동탄2신도시에서 분양한 47층 초고층 아파트인 `동탄역 금성백조 예미지 3차`는 평균 107대 1의 경쟁률로 전 가구 마감에 성공했다.

부동산 관계자는 "아파트 층수가 높아질수록 조망권, 일조권이 보장됨은 물론 동간거리가 넓어 사생활 보호까지 가능하며, 높이를 활용한 빼어난 외관까지 더해지고 있다"라며 "또한, 단지의 규모만큼 상징성도 커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하는 경우도 많다"라고 말했다.

이처럼 `초고층 프리미엄`이 분양시장의 흐름을 주도하고 있는 가운데 포스코건설이 부산광역시 동래구 온천동 일원에 `동래 더샵`을 분양 중이다. 이 단지는 아파트, 오피스텔, 상업시설이 결합된 주상복합아파트다. 단지는 지하 6층~지상 49층 총 3개동으로 아파트 전용면적 74o84㎡ 603가구, 오피스텔 전용면적 64㎡ 92실로 구성된다.

동래 더샵 역시 바로 건너편에 부산지하철 1호선 명륜역과 BRT 조성이 예정된 중앙대로 위치했으며, 도보권 내 롯데백화점, 롯데마트 등 다양한 생활 편의시설이 위치한 황금 입지로 주목받고 있다.

입주자들의 주거 편의성을 고려한 상품 구성도 눈에 띈다. 단지 내 대규모 상업시설을 조성할 예정으로 각종 편의시설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또한 입주민들이 이용할 수 있는 커뮤니티 시설이 별도로 조성된다. 스포츠존에는 피트니스센터, GX 룸, 사우나, 실내골프연습장이 에듀존에는 독서실, 작은 도서관이 조성될 예정이다.

동래 더샵은 최첨단 IT 기술을 접목해 주거 편의성을 높였다. 카카오 I (아이)와 협력한 `스마트홈 시스템`이 도입돼 음성 명령이나 카카오톡 메시지로 일정관리o조명o환기o가스밸브 등을 제어할 수 있다. 방문차량 예약, 스마트폰 원패스, 부녀자 안심 서비스 등 최첨단 보안 시스템이 적용된다.

또한 특화 설계로 공간 활용을 극대화했다. 먼저 아파트 전 가구 개별 지하창고가 제공된다. 지하창고는 단지 지하에 별도로 제공되는 공간으로 평소 사용빈도가 높지 않거나 무겁고 부피가 큰 개인 용품을 편리하게 보관할 수 있다. 특히 지하주차장에서 바로 이동할 수 있어 지하창고에 보관된 짐을 개인차량으로 쉽게 옮길 수 있다.

평면구성에서도 수납특화를 극대화 했다. 먼저 팬트리가 특화 설계로 적용된다. 팬트리는 2006년 발코니 확장이 합법화되면서 주방까지 번진 수납특화 설계 중 하나다. 미국이나 유럽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주방 옆 간이 식료품 창고로 국내에서는 2012년부터 본격 공급이 시작했다. 식료품 외 운동용품, 청소용품 등의 보관이 용이해 주부들에게 가장 사랑받는 공간으로 평가받고 있다.

여성 수요자들에게 인기가 높은 드레스룸, 파우더룸 특화 설계도 적용된다. 일부 세대 드레스룸에는 창호가 적용돼 채광 및 통풍이 우수하다. 특히 드레스룸 입구에는 파우더룸이 설계되어 외출 준비를 한 공간에서 할 수 있다.

오피스텔 역시 소형 아파트를 대체할 수 있는 주거형 오피스텔로 뛰어난 상품설계를 적용했다.3Bay(베이) 판상형 구조로 개방감 있는 주방공간을 갖췄으며, 별도의 다용도실과 안방 발코니, 올인원 드레스룸을 갖춰 수납에도 신경 썼다. 또한 일반 층고 2.4m, 우물천장 2.55m로 개방감이 우수하다.

동래 더샵은 파격적인 금융혜택은 소비자들의 재정적 부담을 줄였다. 계약금은 1,000만원 정액제, 중도금은 전액 무이자 혜택을 제공한다. 이 단지의 중도금은 아파트의 경우 분양금액의 60%, 오피스텔은 50%다. 전액 무이자 혜택으로 실거주와 함께 투자자들의 관심도 증가하고 있다. 또한 발코니 확장은 무상으로 제공해 수요자들의 금전적 부담을 줄였다. 또한, 3년 후에는 미등기 전매가 가능하다.

견본주택은 부산지하철 3호선 거제역 인근에 위치했다.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