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AV, 네 번째 미니앨범 ‘쓰릴라킬라’ 활동 성공적 마무리



보이그룹 VAV가 ‘THRILLA KILLA(쓰릴라킬라)’ 활동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VAV는 지난 14일 SBS ‘인기가요’를 끝으로 네 번째 미니앨범 ‘THRILLA KILLA(쓰릴라킬라)’의 동명 타이틀곡 ‘Thrilla killa(쓰릴라킬라)’ 활동을 마무리했다.

지난달 19일 네 번째 미니앨범 ‘THRILLA KILLA(쓰릴라킬라)’로 컴백한 VAV는 치명적이고 도발적인 매력의 타이틀곡 ‘Thrilla killa(쓰릴라킬라)’로 한층 성숙해진 면모를 보였다. 여기에 옴므파탈 매력의 섹시미를 더해 국내외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이번 앨범은 멤버들의 첫 자작곡까지 수록되어 폭넓은 음악적 역량까지 인정받았다.

타이틀곡 ‘Thrilla killa(쓰릴라킬라)’는 컴백과 동시 브라질·스페인·헝가리 아이튠즈 K-POP 차트 1위는 물론 스웨덴 3위·미국과 캐나다 차트에서는 5위에 이름을 올리며 5개국 TOP5를 석권했다. 이외에도 전 세계 10개국 이상의 차트 상위권을 점령했다. 뮤직비디오 역시 최근 2100만 뷰 조회수를 달성하면서 ‘글로벌 신흥 강자’ VAV의 위상을 실감케 했다.

그 누구도 자신의 매력에서 벗어나지 못하게 할 만큼 ‘치명적으로 매력적인 사람’이란 뜻의 ‘Thrilla killa(쓰릴라킬라)’는 VAV만의 독보적인 남성미로 해외 팬들의 취향을 제대로 저격했다. 특히 지난해 미국·브라질·유럽·일본·태국 등 전 세계 23개 도시 28회 월드투어에 이어 컴백 직전 브라질 4개 도시 칠레·우루과이·멕시코를 잇는 ‘2019 라틴투어’까지 성황리에 마쳐 현지 팬들의 뜨거운 반응과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또 한국을 비롯해 미국·유럽·동남아·인도네시아·브라질 등 전 세계에서는 VAV의 ‘Thrilla killa(쓰릴라킬라)’와 관련된 댄스·노래 커버, 리액션 영상 등 풍성한 콘텐츠 제작이 유행을 이룰 정도.

이처럼 글로벌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는 VAV는 최근 슈퍼주니어와 레드벨벳, 청하와 함께 ‘대만 몬스터 케이팝 콘서트’ 라인업에 나란히 올라 대만에서 이슈가 된 바 있으며, 세인트반과 로우는 해당 콘서트의 MC를 맡아 글로벌 아이돌로서 입지를 굳혔다.

이에 VAV 소속사는 “팬들 뿐만 아니라 국내외 크리에이터들에게 VAV를 향한 러브콜이 넘쳐나고 있다. 지난 앨범 ‘Senorita(세뇨리타)’에 이어 ‘Thrilla killa(쓰릴라킬라)’까지 많은 관심과 사랑을 주셔서 감사하다. VAV는 이 상승세를 타고 계속해서 글로벌 행보를 이어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VAV는 오는 25일부터 캐나다 토론토를 시작으로 미국 저지시티·산후안·시카고·달라스·샌프란시스코·로스앤젤레스까지 7개 도시를 차례대로 방문하며 두 번째 ‘2019 미국투어’를 개최할 예정이다. 또한 5월 일본 마쿠하리 멧세 국제 전시장홀에서 개최되는 ‘KCON 2019 JAPAN’ 무대에도 오를 예정이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