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1회 한경 고교 경제 리더스 캠프
5월 11일(토) 서울 여의도 전경련회관

미시·거시경제와 경영학 쉽게 강의
명문대 멘토들과 함께 '토크콘서트'

테샛 홈피 접수…조기 신청땐 할인
2019년 경제·경영학의 세계로 초대합니다

제31회 한경 고교 경제 리더스 캠프가 오는 5월11일(토) 서울 여의도 전국경제인연합회관 콘퍼런스센터 사파이어홀에서 열린다. 한국경제신문사가 주최하는 ‘고교 경제 리더스 캠프’는 상경계 대학 진학을 꿈꾸는 고교생에게 경제학과 경영학이 무엇인지, 기업가란 누구인지, 경제학과 경영학의 차이가 무엇인지, 경제·경영학 중 어느 학과가 자기 적성과 잘 맞는지를 배우고 가늠해보는 기회를 제공한다. 유명 대학교수가 직접 강의한다. 또 명문 대학에 재학 중인 대학 선배들이 멘토로 참가해 하루를 함께 보내며 대입 등과 관련한 다양한 노하우를 들려준다.

김선빈 교수

김선빈 교수

캠프 참가자들은 당일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학교에서 배우기 힘든 미시·거시경제, 기업 등에 대한 폭넓은 지식과 교양을 쌓게 된다. 미시경제 강의와 거시경제 강의를 통해 상경계 대학에서 무엇을 배우는지 알아볼 수 있다. 미시경제학은 김홍균 서강대 교수(경제학)가, 거시경제학은 김선빈 연세대 교수(경제학)가 각각 강의한다. 김수욱 서울대교수(경영학)는 ‘나눔과 개방의 경영학’이라는 주제로 강의한다. 자신들이 꿈꾸는 대학을 고교 시절에 미리 맛보는 셈이다. 한경 고교 경제캠프는 프로그램이 다양해 상경계 이외 다른 학과 진학을 원하는 고교생도 많이 참가한다.

김수욱 교수

김수욱 교수

대학 선배 멘토들은 자기가 직접 경험한 고교 공부와 학교 생활 관리, 대입 전형별 준비 노하우를 후배 참가자들과 나눈다. 고교 생활 과정에서 많은 우여곡절을 겪게 되는데 멘토들은 이미 경험한 선배여서 피부에 와닿는 상담을 받을 수 있다. 특히 멘토와 대화를 나누는 토크콘서트 시간을 통해 또래 학생들이 어떤 고민을 하고 있는지 함께 생각하고 새로운 친구도 사귈 수 있다. 70분가량 진행되는 멘토와 참가자 간 토크는 진지한 대화를 통해 해결책을 모색하는 시간으로 캠프에서 매우 인기 있는 프로그램이다.

김홍균 교수

김홍균 교수

한경 경제캠프는 갈수록 인기를 끌고 있다. 지금까지 캠프를 거쳐간 대학 진학자는 2000명을 넘는다. 이들은 하나같이 한경 경제캠프가 경제·경영학이 어렵다는 인식을 바꿔주고 기업가, 금융인 등 새로운 미래의 꿈을 설계하는 데 크게 도움이 됐다고 말한다. 또 캠프에 참가한 학생은 만족감이 높아 주변 친구 등 다른 학생들에게 참가를 권유한다.

참가 자격에 별도의 제한은 없다. 전국 고교생이라면 누구나 테샛 홈페이지에서 신청할 수 있다. 홈페이지 첫 화면의 오른쪽 상단에 있는 ‘경제 리더스 캠프’를 클릭하면 시간표 및 세부 사항에 대해 확인할 수 있다. 참가비는 1인당 15만원이다. 같은 학교나 동아리 등 5명 이상 신청 시에는 단체 접수로 추가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점심을 제공하며 참가자 전원에게는 한국경제신문 사장 명의의 수료증을 준다.

유미진 한경경제교육연구소 연구원 mjyu@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