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정KPMG(회장 김교태)는 강원 지역 산불 재해로 피해를 입은 지역 주민들을 돕고자 사내임직원 모금을 통해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5000만원 후원금을 전달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후원금은 특별재난구역으로 선포된 강원도 고성 및 속초 등 산불 피해 이재민들을 위한 구호활동과 피해복구 지원에 쓰일 예정이다.


김교태 삼정KPMG 회장은 "산불로 피해를 입은 강원 지역 주민들에 따뜻한 위로와 주거 및 생태 등 피해 복구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삼정KPMG는 매년 5월 말 개최하는 파트너 워크샵도 올해에는 강원도 지역에서 개최해 산불 피해로 아픔을 겪고 있는 강원 지역의 경제활성화를 도모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조세일보 / 이현재 기자 rozzhj@joseilbo.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