징둥, 자체 개발 블록체인 프레임워크 `징둥체인` 기업에 개방

오늘(11일) 중국 리테일 기업 징둥닷컴이 기업들에게 첨단 블록체인 프레임워크 징둥 체인(JD Chain)을 개방했다고 밝혔다.

기업들은 징둥 체인을 통해 사전에 구축된 애플리케이션 프로그래밍 인터페이스(API, Application Program Interface)가 아닌, 필요에 따라 기본 시스템을 구성하고 맞춤화된 자체 솔루션을 구축할 수 있게 된다. 징둥 체인은 징둥닷컴이 지난해 출시한 징둥 블록체인 오픈 플랫폼(JD Blockchain Open Platform)에서 한 단계 더 진화된 모델이다.

이번에 징둥닷컴은 징둥 체인 오픈 소스 커뮤니티를 함께 선보이며, 커뮤니티 플랫폼에서 블록체인 개발자와 기업들이 블록체인 기술 적용과 관련해 서로 논의하고 다양한 자원을 공유할 수 있는 장을 마련했다. 기업들은 징둥 체인을 활용해 최첨단 블록체인 솔루션을 개별적으로 구축함으로써 비즈니스가 더욱 효율적이고, 안전하며, 유연하게 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징둥 체인은 블록체인의 다섯 가지 핵심 기술인 데이터 장부(Data Ledger), 합의 프로토콜(Consensus Protocols), 암호 알고리즘(Cryptography Algorithm), 데이터 저장, 그리고 API의 성능을 향상시키는데 도움을 준다. 또한 징둥 체인의 거래량은 초당 1만 건에 달하며 블록체인 솔루션의 연구 개발에 필요한 시간을 단축시키고 블록체인 사용의 경계 가격(threshold price)을 낮출 수 있는 장점을 지니고 있다.

징둥닷컴 블록체인 책임자 신레이 자이는 "징둥닷컴은 오랜 시간 동안 블록체인이 세계 유통 시장에서 가지는 잠재력을 확장하는 데 선구자적 역할을 했다"며, "이제는 징둥 체인과 징둥 체인 오픈 소스 커뮤니티를 통해 기업들이 징둥닷컴의 방대한 기술적 자원을 활용해 자체적인 블록체인 솔루션을 개발할 수 있도록 힘을 실어주고 있다. 앞으로 기업 운영 전반에 걸쳐 보안이 더욱 견고해지고 효율성과 투명성이 높아지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징둥닷컴은 블록체인 기술이 여러 산업에 확산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투자하고 있다. 지난해 12월, 징둥닷컴은 중국 시장 내 제약 공급망을 한눈에 볼 수 있는 블록체인 기술 기반의 징둥 의약품 오픈 추적 솔루션(JD Medicine Open Tracking Solution)을 출시한 바 있다. 이 솔루션은 징둥닷컴이 그 동안 구축해온 공급망의 투명성에 대한 신뢰를 기반으로 했으며, 소비자들은 의약품에 대한 추적 정보를 볼 수 있어 구매하고자 하는 의약품의 진품 여부를 직접 확인할 수 있다. (사진 = 징둥닷컴)

TV텐+ 김현PD kimhyun@wowsl.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