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인크로스` 에 535억원 투자…지분 34.6% 인수

SK텔레콤이 디지털 광고 전문기업 인크로스의 지분 34.6%를 인수해 최대주주 지위를 확보했다고 11일 밝혔습니다.

NHN이 보유하고 있던 인크로스 지분 전량을 주당 19,200원, 총 인수금액 약 535억원에 인수했습니다.

인크로스는 지난해 2,259억원의 취급고를 기록한 디지털 미디어렙으로, 매출 358억원 영업이익 111억원을 기록한 바 있습니다.

SK텔레콤은 이번 지분 인수를 통해 빠르게 변화하는 디지털 광고시장 트렌드에 대응하고, 다양한 ICT 기술을 접목시켜 미디어·커머스 사업 등 기존 사업과의 시너지를 강화할 계획입니다.

장홍성 SK텔레콤 IoT/Data 사업단장은 "SK텔레콤의 기술력과 인크로스가 보유한 광고사업 역량을 결합해 광고주의 만족도를 극대화하는 디지털 마케팅 동반자로 성장하고, 향후 글로벌 사업자와의 파트너십을 통한 해외 진출도 적극 추진할 예정"이라고 말했습니다.

정재홍기자 jhjeong@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