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스 라비X여자친구 은하, 듀엣곡 ‘BLOSSOM(블라썸)’ 11일 공개



빅스 라비와 여자친구 은하의 싱그러움을 담은 봄송이 탄생했다.

11일 오후 6시 빅스 라비와 여자친구 은하, 그루비룸의 신곡 ‘BLOSSOM(블라썸)’이 공개된다. 이 곡은 따스한 햇살, 살랑거리는 바람과 활짝 핀 봄꽃들의 싱그러움을 가득 담은 러브송으로 듣는 이들의 설렘 지수를 한껏 끌어올릴 예정이다.

2019 펩시 K-POP 콜라보 프로젝트의 첫 시작을 알리는 봄편의 타이틀곡 ‘BLOSSOM(블라썸)’은 ‘FOR THE LOVE OF IT`의 메시지를 담아, 마음처럼 잘되지 않는 현실 속에서도 꿈을 위해 포기하지 않고, 다가오는 사랑을 향해 거침없이 나아가는 청춘들을 응원, 새로운 시작의 두근거림을 선사하는 곡이다.

실력파 래퍼 빅스 라비와 감성적인 보이스의 여자친구 은하가 가창을 맡았으며, 국내 최고의 프로듀서팀인 그루비룸이 프로듀싱을 맡아 최고의 시너지를 불러일으켰다. 톡톡 튀는 코드감과 리듬구성으로 다채로움이 더해져 어느샌가 다가온 봄날처럼 사랑의 설렘을 만끽할 수 있는 곡으로 완성되었다.

특히 라비는 이번 신곡에서 작사와 작곡에 모두 참여해 음악적인 면모를 보여주며, 아티스트로서의 역량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은하는 특유의 섬세한 명품 보이스로 곡의 달달한 매력을 더욱 배가시켰다. 매력적인 라비의 보컬과 청량감 넘치는 은하의 목소리로 완성된 新봄송 ‘BLOSSOM(블라썸)’은 핑크빛 봄날 연인들의 설렘 지수를 업시키며, 듣는 이들에게 색다른 감동은 물론 달달한 귀호강을 선사할 예정이다.

한편, 빅스 라비와 여자친구 은하, 그루비룸이 함께하는 2019 펩시 K-POP 콜라보 프로젝트 봄편의 타이틀곡 ‘BLOSSOM(블라썸)’은 11일 오후 6시 발매된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