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 임대사업자 5,474명 임대주택 1만1,057채 신규 등록

지난달(3월)까지 등록된 임대사업자 수가 42만 명 선을 넘어선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국토교통부는 "지난달 5,474명이 임대사업자로 신규등록했고 등록 임대주택은 1만1,057채 증가했다"고 오늘(10일) 발표했습니다.

지난달 신규 임대사업자 수는 전월(5,111명) 대비 7.1% 증가했습니다.

지역별로는 서울 2,008명(전월 대비 15.7%↑), 수도권 4,198명(15.5%↑), 지방 1,276명(13.6%↓)이 새롭게 임대사업자로 등록했습니다.

지금까지 등록된 임대사업자 수는 총 42만4천명입니다.

이와함께 지난달 등록 임대주택은 1만1,057채가 늘어 지금까지 등록된 임대주택은 총 139만9천채로 집계됐습니다.

신규로 등록된 임대주택수는 전월 1만693채 대비 3.4% 증가했습니다.

지역별로는 서울 3,839채(전월 대비 12.9%↑), 수도권7,824채(7.9%↑), 지방 3,233채(6.0%↓)가 신규 임대주택으로 등록했습니다.

전효성기자 zeon@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