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로더투자신탁운용의 `슈로더 아시안 에셋 인컴 펀드`가 9일 기준 6개월 수익률 6.63%를 기록하며 업계 해외자산배분형 펀드 가운데 가장 높은 수익률을 기록했습니다.

9일 한국펀드평가 펀드스퀘어 기준, 슈로더 아시안 에셋 인컴 펀드(클래스A 기준)는 최근 6개월 수익률 6.63%로 업계 해외자산배분형 펀드 평균 수익률 2.93%를 3.70%p 앞섰습니다.

연초이후와 1년 수익률도 각각 7.91%, 3.41%를 기록하며 성과 개선세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슈로더투자신탁운용 "아시아 지역 투자 자산배분형 펀드 호조"

슈로더 아시안 에셋 인컴 펀드는 아시아 고배당주식과 아시아 채권을 주된 투자대상으로 채권 이자수익 및 주식 배당수익 등의 인컴수익을 바탕으로 추가적으로 자본이득을 추구하는 상품입니다.

주식과 채권 각각 전체 포트폴리오 내 30~70%까지 투자비중을 조절하며, 기타 자산군 0~20%, 현금성 자산 0~30% 비중으로 조정 가능합니다.

지난 2월말 기준 이 펀드는 최근 아시아 및 신흥국 증시가 반등하면서 포트폴리오 내 중국, 홍콩 주식의 비중을 57%로 확대했으며, 채권의 경우에는 하이일드 채권보다는 안정성이 높은 미달러표시 투자등급 회사채를 선호하고 있습니다.

한편, 슈로더는 여러 외부 환경적 요소들이 슈로더 아시안 에셋 인컴 펀드의 투자 매력을 뒷받침하고 있다고 판단하고 있습니다.

최근 미 연준에서 올해 추가적인 금리인상을 단행하지 않겠다고 시사한 것은 아시아 주식 전망에 고무적으로 작용하고 있으며, 중국 구매관리자지수(PMI)의 개선도 아시아 지역에 대한 투자심리에 우호적으로 작용하고 있다는 설명입니다.

슈로더투신운용 정은수 대표이사는 “미국 경기침체에 대한 우려가 존재하지만, 미국 달러 약세는 아시아 지역 자산에 긍정적으로 작용할 것으로 판단된다. 이와 같은 긍정적인 투자 전망과 이미 확인되고 있는 개선세를 바탕으로, 슈로더 아시안 에셋 인컴 펀드에 대한 투자자들의 관심은 더욱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라고 말했습니다.

김보미기자 bm0626@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