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제일은행은 최고 연1.8%의 금리를 제공하는 통장을 출시했다. 사진=SC제일은행 제공



SC제일은행은 예치기간에 따라 최고 연1.8%(세전)의 금리를 최대 180일간 제공하는 마이런통장 3호를 출시했다고 10일 밝혔다.


마이런통장은 급여이체나 신용카드 거래실적 등과 같은 별도의 조건 없이 예치기간이 길어질수록 금리가 올라가는 스텝업(Step-up) 구조로 여유 자금을 효율적으로 운용할 수 있는 파킹통장이다.


정기예금은 만기 이전에 자금을 인출할 경우 전체 기간에 대해 중도해지이율이 적용되지만 마이런통장은 각 입금 건별로 예치기간이 길수록 금리가 올라가는 것이 특징이다.


금액 제한 없이 여유 자금을 예치할 수 있고 자금 사정에 따라 언제든지 자유롭게 입출금 거래를 할 수 있는 장점 때문에 목돈을 장기간 묶어두기 부담스러워하는 고객들에게 큰 인기를 얻고 있다.


마이런통장 3호는 입금 건별로 예치기간에 따라 최고 연 1.8%의 금리를 제공하는 수시입출금통장으로 오는 5월 31일까지 가입할 수 있으며 판매가 조기 종료될 수 있다.


가입 대상은 개인 및 개인사업자이며 판매 회차별 1인 1계좌만 가입할 수 있다. 마이런통장 1호나 2호에 가입했던 고객도 3호에 추가 가입할 수 있다.


마이런통장3호는 입금 건별로 예치기간이 30일 이하일 경우 연 0.1%, 31~60일 연 1.0%, 61~90일 연 1.2%, 91~120일연 1.4%, 121~150일 연 1.6%, 151~180일 연 1.8%의 금리를 제공한다. 입금 건별로 전체 예치기간에 대한 최고 금리가 일괄 적용된다.


마이런통장 3호는 신규 가입일로부터 181일째 되는 날 전체 잔액에 대해 전일까지의 이자가 각 입금 건별 예치기간만큼 계산되어 입금된 후 마이심플통장으로 자동 전환된다. 마이심플통장은 일별 잔액 300만 원 초과 금액에 연 1.1%의 금리를 제공하는 수시입출금통장이다.


마이런통장은 지난 달 싱가포르 웨스틴호텔에서 열린 2019 리테일 뱅커 인터내셔널 아시아 트레일블레이져 시상식에서 혁신적인 금융상품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장호준 SC제일은행 리테일금융총괄본부 부행장은 “마이런통장은 해외 유수의 리테일 금융 시상식에서 최고의 예금상품으로 선정됨으로써 상품의 혁신성을 국제적으로 인정받았다”고 설명했다.


조세일보 / 김대성 기자 kimds@joseilbo.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