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일 경기도 성남시 소재 SK(주)C&C 판교캠퍼스에서 열린 '2019년 상반기 BP사 CEO 세미나'에서 유항제 SV추진실장이 사회적 가치 창출에 대해 설명하고 있는 모습이다. 사진=SK(주)C&C 제공

SK㈜ C&C(사업대표 사장 안정옥)는 10일 경기도 성남시 판교캠퍼스 A동 1층 드림홀에서 '2019년 상반기 BP(Biz. Partner)사 CEO 세미나'를 열었다고 이날 밝혔다.

이번 세미나는 BP사 대표들의 비즈니스 통찰력을 높이고 양사가 윈윈의 사업 성과 창출을 위한 방안을 논의하는 자리로 매년 상반기와 하반기로 나눠 진행하고 있다.

SK㈜ C&C는 이날 100여명의 BP사 대표를 대상으로 사회적 가치 기반의 지속가능 성장 모델 개발과 비즈니스 혁신을 가능케 하는 디지털라이제이션을 소개하며 BP사와의 다양한 협력 방안을 모색했다.

참석자들은 경제적·사회적 가치를 동시에 추구하는 'DBL(Double Bottom Line) 경영', 기업의 유·무형 자산을 사회적 가치 창출 인프라로 활용하는 '공유 인프라', '사회적 기업 생태계 조성'의 의미를 살펴보며 실제 사업 적용 방안에 대해 상호 의견을 교환했다.

이어진 디지털라이제이션 세미나에서는 고객의 실제 비즈니스 혁신을 이끌 사업 모델에 대한 심도 있는 논의가 전개됐다.

순천향대학교 IoT보안연구센터 김학용 교수의 특강과 함께 제시된 6대 디지털화 기술인 사물인터넷·위치기반서비스 (LBS)·소셜 네트워킹 서비스·클라우드·빅데이터·비즈니스인터넷(IoB)을 기반으로 실제 사업화 가능한 사업 모델에 대한 의견 교환이 이뤄졌다.

참석자들은 4차 산업혁명의 현장에서 사회적 가치 창출과 디지털라이제이션 사업 모델 개발이 상호 연관성이 높다는 점에 주목하며 SK㈜ C&C는 물론 여러 BP사와의 협력으로 보다 큰 산업 생태계 조성에 나서자며 격려와 다짐의 시간을 갖기도 했다.

백민선 SK㈜ C&C 구매담당은 “SK㈜ C&C BP사들과 함께 국내 4차 산업혁명을 이끌 수 있는 강한 디지털라이제이션 산업 생태계를 구축할 것”이라며 “BP사들의 경제적 가치 창출은 물론 사회적 가치 창출을 지원하며 상호 윈윈의 지속가능 사업 모델 개발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조세일보 / 황상석 전문위원 hss0916@joseilbo.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