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한-에콰도르 인프라 협력 MOU 체결 추진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오늘(10일) 서울에서 아우렐리오 이달고 사발라(Aurelio Hidalgo Zavala) 에콰도르 공공교통건설부 장관과 면담을 갖고 양 국가의 인프라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했습니다.

국토부에 따르면 오늘 면담에서는 교통 인프라 개발에 대한 두 국가의 협력방안이 주된 화두였습니다.

이달고 사발라 공공교통건설부 장관은 한국의 우수한 공항과 철도 인프라에 관심을 보였고 한국과 에콰도르의 협력 강화를 위해 `인프라 개발 협력 MOU` 체결을 제안했습니다.

이에 김현미 장관은 MOU 체결 제안을 수락하고, 실무진 협의를 통해 구체적인 의제를 발굴한 뒤 빠른 시일내에 MOU를 체결하기로 약속했습니다.

또한 김 장관은 이 자리에서 `한국해외인프라·도시개발지원공사(KIND)를 소개하며 "투자개발사업(PPP) 방식의 인프라 개발 추진 시 KIND와 함께 사업을 적극 발굴해 양국 간 기술 교류와 협력이 보다 확대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전했습니다.

전효성기자 zeon@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