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은, 광고계 휩쓴 압도적 비주얼 공개



신예은이 압도적인 비주얼로 각종 브랜드를 섭렵하며 광고주 원픽으로 떠올랐다.

신예은은 지난해 웹드라마 `에이틴(A-TEEN)`을 통해 데뷔한 신예로, 단 두 작품 만에 tvN 드라마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의 주인공으로 발탁되면서 `괴물 신인`이라는 수식어를 거머쥐었다.

안정적인 연기는 기본, `천상계 비주얼`까지 뽐내 데뷔와 동시에 10개가 넘는 제품의 모델로 발탁됐다.

톱스타만 찍는다는 뷰티, 의류와 10대들의 전폭적인 지지가 필요한 온라인 대입 브랜드 광고 등을 휩쓸며 대세 배우다운 행보를 보여줬다.

10일 JYP엔터테인먼트는 신예은이 왜 광고주 원픽인지 고개를 끄덕이게 만드는 이미지를 공개했다.

이니스프리 광고 속 신예은은 청초한 미모를 과시하며 소비자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흩날리는 벚꽃과 백옥 같은 피부, 커다란 눈망울이 어우러진 이 광고는 온에어 되자마자 엄청난 주목을 받았다. 신예은은 봄의 여신다운 미모를 뽐냈고 덕분에 `인간 벚꽃`이라는 새로운 별명까지 얻었다.

NII 의류 화보에서는 늘씬한 몸매와 상큼한 매력을 앞세워 프로 모델 같은 아우라를 드러냈다. 시원한 블루 컬러로 포인트를 준 의상을 완벽 소화해 소비자들의 구매 욕구를 마구 자극했다.

데뷔작 `에이틴`에서 흠잡을 데 없는 교복 패션을 선보인 데 이어, 대성마이맥 광고에서도 `워너비 교복 핏`을 자랑했다.

또한 그의 싱그러운 미소를 본 사람들은 "신예은이 공부하라고 하면 열공해야할 것 같다"라며 홀린 듯한 반응을 보였다.

광고 영상에서 선보인 중독성 강한 춤까지 화제가 돼 많은 패러디를 탄생시켰다.

이처럼 신예은은 브랜드 모델로 발탁될 때마다 폭발적인 관심을 낳으며 명실상부 차세대 `광고 퀸`으로 떠올랐다.

한편, 신예은은 현재 인기리에 방영 중인 tvN 월화드라마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에서 주인공 윤재인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사이코메트리 능력을 가진 이안으로 분한 박진영(GOT7)과 환상 호흡을 맞추며 안방극장에 신선한 바람을 불어넣는 중이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