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물관 급"…`집사부일체` 양희은, `골동품 가득` 전원주택 공개

가수 양희은이 `집사부일체`를 통해 집 내부를 공개했다.

양희은은 지난 7일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 사부로 출연, 23년째 거주하고 있는 전원주택을 멤버들에게 소개했다.

서울 근교 한적한 마을에 위치한 양희은 집은 입구부터 고즈넉한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여러 나라에서 모았다는 골동품 가구와 인테리어 소품들은 고풍스러운 느낌을 자아냈다.

양희은은 "세트는 싫다. 모두 짝짝이"라며 여러 나라를 돌며 모아온 인테리어 소품들을 공개했다.

`집사부일체` 멤버들은 "박물관 같다"며 놀라워했다.

양희은 집 공개 (사진=SBS)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