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스터즈, 6월 ‘월드투어 Part1 영국’ 개최…新 K-Rock 열풍 포문 연다



‘이모셔널 록밴드’ 버스터즈(Bursters)가 전 세계적으로 K-Rock의 새로운 지평을 연다.

8일 소속사 에버모어뮤직은 “소속 아티스트 버스터즈가 오는 6월 2일부터 7일까지 총 6일간 영국 ‘World Tour : K-ROCK REVELATION Part 1 ? United Kingdom(이하 ‘월드투어 파트1 영국’)’을 개최한다”라고 밝혔다.

버스터즈는 6월 2일 영국 런던에서 첫 쇼케이스를 개최, 이어 브라이튼(3일), 버밍햄(4일), 맨체스터(5일), 노포크(6일) 그리고 다시 런던(7일)에서 영국 투어의 대장정을 펼칠 예정이다.

이번 ‘월드투어 파트1 영국’은 강렬한 개성과 파퓰러 한 감성을 겸비한 곡들로 현재 해외에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는 록밴드 버스터즈의 글로벌 프로모션의 일환이다. 전 세계 록음악의 중심지이자 가장 영향력 있는 국가인 영국 현지에서 한국의 록을 알리기 위해 기획했으며, 영국을 시작으로 다른 나라에서도 투어를 이어간다.

버스터즈는 안준용(리더, 기타), 노대건(보컬), 조환희(베이스), 이계진(기타), 조태희(드럼)까지 5명의 멤버로 구성된 실력파 밴드다. 지난 2014년 Mnet `슈퍼스타K6`에서 TOP6를 차지하며 처음으로 대중에 얼굴을 알렸다.

특히 버스터즈는 무대 위 에너제틱한 무빙 및 화려한 퍼포먼스를 통해 각종 프로그램에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화려한 연주 실력과 매력 있는 보컬리스트의 찰떡궁합을 자랑하는 버스터즈가 자신들만의 특색으로 영국 현지 록음악 팬뿐만 아니라 K-Pop 팬들에게 새로운 장르를 선보이며 눈과 귀를 사로잡을 전망이다.

한편, 글로벌 밴드로 앞장선 버스터즈의 ‘월드투어 파트1 영국’은 오는 6월 2일부터 7일까지 총 6일간 개최될 예정이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