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부고속도로 사고, 18t 화물차 넘어져 `불`…3시간 통제

28일 경부고속도로 사고로 도로 일부가 통제되면서 혼잡을 빚었다.

이날 오후 1시 37분께 경북 경산시 진량읍 경부고속도로 서울 방향 경산휴게소 인근에서 18t 화물차가 나란히 달리던 마티즈 승용차 옆을 들이받은 뒤 넘어져 불이 났다.

불은 화물차 앞부분을 모두 태우고 30여분 만에 꺼졌다.

사고로 승용차에 타고 있던 2명이 가벼운 상처를 입었으나 큰 피해는 없었다.

현장에는 사고수습을 위해 3개 차로 중 2개 차로가 통제돼 3시간가량 지·정체 현상으로 큰 불편을 겪었다.

경찰은 화물차 운전자가 차선을 바꾸려다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경부고속도로 사고 (사진=연합뉴스)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