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핑크 정은지, 홍콩 공연 전석 매진에 추가 공연까지 ‘글로벌 인기 입증’



에이핑크 정은지가 홍콩 공연 티켓을 전석 매진시키며 글로벌한 인기를 입증했다.

소속사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측은 28일 “지난 27일 아시아 투어 ‘2019 Jeong Eun Ji 1st Concert Hyehwa(2019 정은지 퍼스트 콘서트 혜화)’의 홍콩 공연 티켓 예매가 진행됐으며, 당일 전석 매진됐다”며, “뜨거운 현지 팬들의 요청에 힘입어 공연을 1회 추가하기로 전격 결정했다. 구체적인 일정은 추후 공지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정은지는 지난해 10월과 11월 서울, 대구, 부산 등지에서 열린 국내 콘서트 ‘혜화역’의 티켓 7200여석을 전석 매진시킨 바 있다. 이어 정은지는 이번 홍콩 공연에서도 1000여석의 티켓 매진 소식을 전하며 글로벌한 티켓 파워를 과시했다.

지난해 10월 솔로 음반 ‘혜화’를 발표한 정은지는 한국과 일본에서 단독 콘서트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이후 오는 5월 4일 대만, 18일 홍콩에서 아시아 투어 ‘2019 Jeong Eun Ji 1st Concert Hyehwa’를 개최 소식을 전한 정은지는 한국 대표 여자 솔로 가수로서 독보적인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한편, 정은지는 오는 4월 그룹 에이핑크의 8주년 기념 팬송 발매와 팬미팅 준비에 매진하고 있으며, 5월 영화 ‘0.0MHz’로 첫 스크린 주연 데뷔를 앞두고 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