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그룹 계열 현대리바트는 내달 1일 미국 홈퍼니싱 기업 윌리엄스 소노마社의 4개 브랜드(윌리엄스 소노마·포터리반·포터리반 키즈·웨스트 엘름)의 온라인몰을 아시아 최초로 오픈한다고 28일 밝혔다.

현재 윌리엄스 소노마는 아시아지역에서 한국 외에는 필리핀에 오프라인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현대리바트는 이번 단독 온라인몰 오픈으로 오프라인뿐 아니라 온라인을 통한 윌리엄스 소노마 매출 확대에 적극 나선다는 계획이다. 현재 전체 윌리엄스 소노마 매출의 5%대인 온라인 매출 비중을 내년 상반기까지 30% 수준으로 확대하겠다는 목표다.

윌리엄스 소노마 단독 온라인몰은 윌리엄스 소노마관·포터리반관·포터리반 키즈관·웨스트 엘름관 등 4개 브랜드관으로 운영된다. 현재 오프라인에서 판매되고 있는 주방용품·가구·침구 등 7000여 종의 상품을 선보인다.

특히 윌리엄스 소노마관에서는 '주방용품계의 샤넬'로 불리는 스테인레스 주방 브랜드 올클레드를 비롯해 200년 전통의 프랑스 프리미엄 주방 브랜드 모비엘, 미국 1위 프라이팬 브랜드 캘파론 등 온라인 쇼핑몰에서는 해외 직구로만 접할 수 있었던 유명 키친 웨어 상품을 대거 선보인다.

현대리바트는 윌리엄스 소노마 단독 온라인몰 오픈을 기념해 내달 1일부터 28일까지 전국 12개 오프라인 매장과 온라인몰에서 특별 할인행사와 프로모션을 연다. 오프라인 매장에서는 행사 기간 윌리엄스 소노마의 칼·도마·냄비 등을 20~30% 할인하고, 포터리반·포터리반 키즈·웨스트 엘름의 가구 전 제품을 10% 할인 제공한다.

온라인몰에서는 내달 1일부터 14일까지 신규로 회원 가입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무료 배송 쿠폰과 할인 쿠폰(3000원, 10% 할인) 등을 제공한다.

한편 윌리엄스 소노마는 1956년 설립된 미국 1위 홈퍼니싱 기업으로 현대리바트는 지난 2017년 윌리엄스 소노마 4개 브랜드(윌리엄스 소노마, 웨스트엘름, 포터리반, 포터리반 키즈)의 국내 독점 판매 계약을 맺고 WSI 플래그십 스토어 논현 등 전국 12개 오프라인 매장을 운영 중에 있다.


조세일보 / 황상석 전문위원 hss0916@joseilbo.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